토코조행기

4짜 그까이꺼 뭐, 대~애~충 .... ^^

질꾼 0 28

 

19C_6269-6322-3.jpg

 

 

 

 

글루텐 달아 던져 놓고 기다리니 만날 수 있더군요. ㅎㅎ

 

 

 

 

19C_6270- 02 낚시사랑-4.jpg

 

  

 

 

19C_6278.jpg

 

 

 

19C_6279.jpg

 아침햇살에 빛나는 찌탑이 아름답습니다.

 


 

 

19C_6280.jpg

 그래 오늘은 어제보다 많은 활약을 기대할께. ^^

 

 

 

 

19C_6284.jpg

 카메라 쎗팅해 놓고 자리에 앉습니다.

 

 

 

 

19C_6286.jpg

 이제 오늘의 낚시 시작

 

 

 

19C_6288.jpg

 글루텐을 달아 넣어 놓고......

여기저기서 걸려오는 조우들의 전화에 낚시를 못하겠네요. ㅎㅎ

 

 

 

 

19C_6289.jpg

 다행인가요? 입질이 없네요.

 

 

 

 

19C_6292.jpg

 정오가 지나자 바람도 살랑살랑 불어대고 좋은데......

 

 

 

 

19C_6293.jpg

 입질이 전혀 없어  이틈에 조금 가볍고 긴 찌로 교체합니다.

어젯밤 날씨와 입질로 봐서  물방울형 찌가 좀더 유리 할것 같아서요.

 

 

 

 

 

19C_6294.jpg

 3.2, 3.4, 3.6, 3.8, 4.0 다섯대 중에 짧은대 석대의 찌를 교체했습니다.

 

 

 

 

19C_6295.jpg

그리고 몇시간이라도 숙성을 시키려고 오늘 밤 낚시에 사용할 글루텐을 갭니다.

어분글루텐과 화이트글루텐 2:1로, 화이트글루텐과 포테이토 2:1로.... 물은 100%로 갭니다.

 

 

 

 

 

19C_6297.jpg

 입질도 없고 할일도 없어 석대는 걷어 놓고 낯잠이나 자렵니다. ㅎㅎ

 

 

 

 

 

 

19C_6297질꾼1낚3.jpg

 

 

 

 

 

 

19C_6298.jpg

 어둠이 내리기 한시간전에  자리에 나와 앉습니다.

그래도 밤낚시 전에 밥질은 좀 해야 할것 같아서.... ^^

보이시나요? 오른쪽 낚시대가 받침대에서 떨어져 있는것이.....

 

 

 

 

 

19C_6299.jpg

 대를 들어보니 꿈쩍도 안합니다.

처음엔 석축에 걸렸는지 알았습니다.

 

 

 

 

19C_6301.jpg

 20여분 손맛을 넘어 팔맛을 보고 뜰채에 담긴 녀석입니다. ㅎㅎ


 

 

 

 

19C_6306.jpg

 약 65cm의 잉어입니다.


 

 

19C_6309.jpg

석양이 예쁘다 보니 낚시는 뒷전이고 또 카메라에 매달립니다.

 

 

 

 

19C_6312.jpg

 아름다운 석양빛 속에 붕어가 나와줍니다.^^

 

 

 

 

 

19C_6313.jpg

 카메라 리모컨 눌러가며 낚시도 열심히.....ㅎㅎ


 

 

 

 

19C_6315-6.jpg

 카메라 쎗팅 변경하느냐 들락날락합니다.

 

  

 

19C_6319-20.jpg

 그래 잠시 낚시대 내려놓자 [카메라가 아닌 낚시대를.....^^]

 

 

 

 

 

19C_6333.jpg

 해가 저물때 까지 열심히 셔터를 눌러대고 해가 지면 자리로 가자

 

 

 

 

19C_6344-5.jpg

 두마리 토끼 쫒다 둘다 놓칠것 같다.

한마리 토끼는 밤새워 잡으면 된다. ㅎㅎ

 

 

 

 

 

19C_6347.jpg

 자리에 앉자마자 낚아냅니다. ^^


 

 

 

 

19C_6350.jpg

 그와중에도 리모컨은 놓을 수가 없네요.

 

 

 

 

19C_6355.jpg

 아! 여기저기서 입질이 오네요.


 

 

 

 

19C_6358.jpg

 하지만 시원스럽게 올려주는 녀석이 없네요. 

 

 

 

19C_6361.jpg

 미세한 입질에 챔질합니다.

 

 


 

19C_6364.jpg

 보이시나요 붕어가 만들어내는 아름다운 찌의 궤적. ^^

 

 

 

 

19C_6365.jpg

 여러번의 입질과 손맛을 즐깁니다.

 

 

 

 

19C_6367.jpg

 입질이 약해 헛챔질도 여러번 했지만  쏠쏠하게 나와줍니다.


 

 

 

19C_6368.jpg

 

이제 밤낚시 사진은 찍을 만큼 찍었으니 이슬을 피해 카메라는 걷어 차에두고.....

낚시에 집중합니다.

 


계속 이어지는 입질에 꼬박 밤을 새울것 같아 새벽 3시경 한잠 자러 들어갑니다.

 11시경 만나고 싶은 그녀를 만났거든요.ㅎㅎ

 

 

 

 

19C_6368-04 질꾼2낚4.jpg

 

 

 

 

두어시간 자고 동트기 전에 나옵니다.

어제는 날이 밝은 다음에 나와 낯에 입질 한번 못봤기에 .....

 

 

 

 

 

 

19C_6369.jpg

 역시 나와 앉자마자 입질이 시작되네요

그냥 밤새울걸... 하는 후회를 하지만 이미 업질러진 물,

한창 재미진 낚시를 즐기는데.....

갑자기 낚시대가 휘청하네요. 얼떨결에 챔질하고......

주변 낚시대를 모두 걷어 땅위에 올려 놓습니다.

20여분  손맛을 넘어 팔맛을 보이더니 이녀석이 나오네요. ㅎㅎ

 

 

 

 

 

19C_6371.jpg

 이녀석을 끝으로 입질이 서서히 끊어집니다.


 

 

 

 

19C_6374.jpg

 그래서 저는 미련없이 철수 합니다.

오늘 낚시사랑 충청지부 납회날이라 많은 회원들이 들어 오신다니.....

알라뷰님께 자리 넘기고 저는 철수합니다. ㅎㅎ 

 

 

 

 

 

19C_6374질꾼2낚3.jpg

 

 

 

 

 

19C_6377.jpg

조과 확인합니다.

먼저 42.5의 빵빵한 그녀를 카메라에 담습니다.

 

 

 

 

 

19C_6382.jpg

 아름다운 그녀

 

 

 

19C_6386aa.jpg

 그녀를 품에 안고 인증샷 남깁니다. ㅎㅎ

 

 

 

 

 

19C_6388.jpg

 그녀를 집으로 돌려보내고.....

 

  

 

19C_6390.jpg

 잘가라, 다음에 또 보자. ^^

 


 

 

19C_6398.jpg

 그리고 살림망을 쏟아보니..... 이렇네요.

7치 이하 붕어 3수 즉방 포함하여 붕어 42.5cm, 33.5cm 와 총 21수

65cm 2수와 45cm잉어 1수했네요.

 

 

 

 

 

19C_6402.jpg

 모두 집으로 돌려 보네고......

 

 

 

 

 

19C_6411a.jpg

잉어도 돌려 보냅니다. ㅎㅎ

 

 

 

 

 

19C_6420a.jpg

잘가라

 

 

 

19C_6446.jpg

너도 잘가라

 

 

 

19C_6453.jpg

가능하면 다시 만나지 말고 잘 살아라. ㅎㅎ

 

 

 

 

 

 

 

19C_6455-질꾼1낚4.jpg

 

 

 

 

 

 

19C_6458.jpg

알라뷰님께 계약서 없이 자리 양도했습니다.^^

 

 

 

 

 

19C_6460.jpg

그리고 철수길에 많은 충청지부 조우들을 만나  밍기적거리다가

회도 먹고 밥도 먹고... 더불어 소맥도 한잔해서...... 

 

 

 

19C_6464.jpg

몇시간을 쉬다가 ......

 

 

 

19C_6468.jpg

 아름다운 석양빛에 빠져 서......


 

 

 

 

19C_6472-3.jpg

 또 카메라 들고 배회합니다.


 

 

 

 

19C_6477.jpg

 낚시도 좋지만 아름다운 석양도 감상하세요. ^^


 

 

 

19C_6481.jpg

 

 

 

 

19C_6484-5.jpg

 

 

 

 

19C_6487.jpg

 

 

 

 

19C_6490.jpg

 

 

 

 

19C_6493-4.jpg

해가 수면 아래로 내려간뒤에야 철수합니다.

 

 

 

 

 

19C_6506.jpg

 밤낚시준비하는 붕어84님 "파이팅" ^^

0 Comments

CS Center

대표상담전화

031-544-2782

FAX : 031-544-2783
E-MAIL : tocomax@naver.com

State
  • 오늘 방문자 92 명
  • 어제 방문자 501 명
  • 전체 방문자 246,905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